▒ 코끼리한의원

등록일 : 2020-05-12 11:48
제 목
산림청-코로나19 대응 인력에 산림치유 프로그램 무료 제공
작성자
코끼리
32
조회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의료진과 확진자의 심리 회복을 지원하기 위한 산림 치유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산림청은 코로나19가 종식되면 코로나19 의료진과 질병관리본부 등 대응 인력, 확진자 및 그의 가족들에게 △치유의 숲과 국립산림치유원 및 자연휴양림 등 산림시설에 대한 입장 △숙박, 식사 및 프로그램 이용 지원 △가족 단위의 숲 치유·여가 등을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심신 건강 증진과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산림치유를 통해 코로나19 사태 극복에 앞장서 왔던 보건 당국자와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들을 지원하는 뜻깊은 일이 될 것”이라면서 “숲을 통해 그동안 위축됐던 국민의 정서를 돌보고 활력 재충전 및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산림청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치유의 숲과 국립산림치유원에서의 실내시설 이용을 중단해 왔다.
 
하지만 방역 지침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속 거리두기’에서 전환됨에 따라 산림청은 수용 인원을 기존 대비 70% 수준으로 축소해 실내 시설, 프로그램 등 이용을 재개하기로 했다. 대상 시설은 국·공·사립 치유의 숲 30곳과 국립산림치유원 1곳 등이다.